개정안에 대한 강릉시 의견제시 내용 > 중앙협회 소식

본문 바로가기

회원메뉴

쇼핑몰 검색

중앙협회 소식

개정안에 대한 강릉시 의견제시 내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01-03 21:35 조회4,667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아래내용은 강릉시에서 강릉시 농정과에 개정안에 대한 의견을 제시한 글입니다

참고 바랍니다

그리고 파일로 첨부했으니 다운 받아서 사용하셔도 됩니다 ​

안녕하십니까.

강릉시의 발전을 위해 항상 수고해주시는 모든 공무원 분들께 감사인사 드립니다.

보내주신 농어촌민박 제도개선을 위한 방안을 잘 읽어보았습니다.

농어촌민박을 보다 체계적이며 발전적 방향으로 관리, 운영하기 위한 방안임을 저희또한 잘 인지하였습니다.

 

1) 그러나 이 방안대로라면 기존 합법적으로 농어촌민박을 운영하는 분들에 대한 재산권 침해라는 큰 문제가 발생할 것 같아 우려를 표하는 바입니다.

 

우선 보내주신 방안대로라면 농어촌민박사업자가 농촌지역에 2년 이상 실거주를 한 후 사업자로 등록을 할 수 있도록 한다고 하셨는데,

이 경우 기존 농어촌민박을 정상적으로 운영하던 이가 타인에게 건물을 매매한 경우 신규 구입한 사람은 2년 동안 농어촌민박사업자로 등록할 수 없다는 문제가 발생합니다.

 

이 경우 기존 농어촌민박사업자들이 현실적으로 건물 자체를 매매할 수 없는 문제를 발생시킵니다.

새로 건물을 사도 2년이 지나야만 농어촌민박사업자로 등록할 수 있다면 현실적으로 어느 누가 건물을 구매하려하겠습니까?

 

2)

또한 농어촌민박 규모 및 시설기준 강화의 경우 연면적 230m² 미만의 전체가 주택으로 되어있어야 한다고 하였는데, 이 경우 기존 주상복합의 경우에도 주택이 230m² 미만이면 허가를 해주어 이미 합법적으로 농어촌민박으로 등록된 업체의 경우 어떻게할 것인지에 대해 문제가 발생합니다.

 

그리고 만약 주상복합으로 합법적으로 운영하던 농어촌민박을 타인에게 판매한 경우 신규 구입한 이는 이 조항에 따라 새로 농어촌민박으로 등록할 수 없게 됩니다. 이러한 경우 실제로 매매 자체가 불가능해질 것이 당연하다 보여집니다.

 

이러한 부분들은 결국 기존 합법적이며 정상적으로 농어촌민박을 운영하던 이가 타인에게 건물 판매 자체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게 만들어 심각한 재산권 침해와 더불어 어쩔 수 없이 불법을 저지를 수 밖에 없도록 만드는 또다른 문제를 야기할 것으로 보여 심히 우려가 되는 부분입니다.

 

이에 농어촌민박의 발전적 제도 개선을 위해 펜션협회와 관계 부처가 이 문제에 대해 서로 간에 열린 자세로 대의적 측면에서 건설적 재논의를 할 수 있기를 부탁드립니다.

 

 

저희 협회원들과 협회에서는 추진중인 조항이 개정된다면,

민박종사자들은 생존권이 박탈당하는 것이기에

절대 반대의 입장임을 밝히는 바입니다

 

부디 상생하는 법개정을 기대하고 싶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sns 링크

Info

단체명. 한국 농어촌 민박협회 -중앙회-
본부. 강원도 춘천시 남산면 서백길 454
대표. 박용진
사무총장 오일환. 010-3213-0091, 팩스. 033)264-2240 일반전화. 070-7570-1600, 이메일. oiw8000@naver.com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김경준
Copyright © 2017 한국 농어촌 민박협회 -중앙회-. All Rights Reserved.